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8월 이달의 수산물은 ‘민어’, ‘문어’, ‘미꾸라지’입니다. 여름철 무더위를 이겨 낼 건강 보양식을 소개해 드립니다.

 

 

여름 대표 보양 수산물, 민어!

 

산란을 앞둔 여름철에 살이 올라 영양이 풍부하고 그 맛도 깊어집니다. ‘민어’의 ‘민’은 백성(民)을 뜻하는 것으로 옛날에는 백성 모두와 나눌 만큼 흔하고 맛 좋은 물고기라 했지만, 지금은 흔하지 않아 귀한 대접을 받는 고급 어종이 되었습니다. 

 

민어에 풍부한 단백질과 칼슘, 인 등은 어린이 성장, 발육과 노인의 기력 회복에 특효이며, 라이신, 류신과 같은 필수 아미노산과 함황아미노산이 풍부해 무더위로 인한 피로감을 덜어주고, 면역력 향상에도 도움이 됩니다. 

 

특히, 민어의 부레는 부드러움과 쫄깃함이 공존하는 특유의 식감과 씹을수록 고소한 맛이 별미로 손꼽힙니다. 

 

민어는 동의보감에서도 최고의 보약 중 보약으로 인정할 정도로 영양가가 높은 생선입니다. 

 

민어의 두툼한 살점은 회로 먹어 본연의 맛을 즐기고 전을 부치거나 찜을 해 먹기도 합니다. 특히 소량만 나오는 민어 뱃살, 부레, 껍질은 별미 중의 별미입니다. 

 

 

바다의 카멜레온, 문어! 

 

문어는 어느 계절에 먹어도 좋지만, 무더위에 기력이 떨어지는 여름에 먹으면 더욱 효과적입니다. 주변의 색으로 위장을 하거나 기분에 따라 색을 바꿔 ‘바다의 카멜레온’이라 불리는 문어는 고단백, 저지방, 저열량 식품으로 다이어트에 적합하며, 타우린이 풍부해 혈중 콜레스테롤 증가를 억제하여 동맥경화와 같은 심혈관계 질환을 예방하고, 시력유지와 신경계 기능 증진에도 도움을 줍니다.


문어는 한 번에 손질하여 살짝 데친 후 소분하여 냉동 보관하였다가 해동해 먹으면 더운 여름밤 시원한 맥주 안주 등으로 먹기 좋습니다. 문어를 손질하기 위해서는 먼저 다리 뒤쪽에 있는 입을 제거하고, 머리 부분을 뒤집어 먹물이 터지지 않도록 조심히 내장을 분리해서 잘라줍니다. 그리고 굵은 소금, 밀가루 등으로 문질러 씻은 다음 흐르는 물에 두 번 헹구어 주면 손질이 마무리됩니다. 끓는 물에 5분 정도만 살짝 삶아 얼음물로 식혀주면 쫄깃한 문어숙회를 즐길 수 있습니다. 


전통 보양식, 미꾸라지!

 

국민 모두가 사랑하는 전통 보양식품인 ‘추어탕’의 재료가 되는 미꾸라지입니다. 미꾸라지가 몸에 좋은 이유는 극심한 가뭄에도 견디는 강인한 생명력 때문이라고 말하지만, 실제로는 단백질과 비타민, 무기질 등 우리 몸에 좋은 영양성분이 풍부하기 때문입니다. 


미꾸라지는 주로 탕이나 튀김과 같이 뼈째로 많이 먹기 때문에 칼슘 함유량이 우유보다 7배, 멸치보다 1.5배가량 높아 뼈 건강에 도움을 줍니다. 


출처: 수협중앙회 블로그

제공: 수협중앙회 홍콩무역지원센터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8-10 15:40:26
유니월드gif
애니홍콩 컨설팅_ANYHKG
굽네홍콩_GoobneKK
프리미엄 독서실
NRG_TAEKWONDO KOREA
DragonGeneBox
SOL_Moving Company
aci배너
feelingTheRhythmofKorea
포장포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