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6월 신축 아파트 거래 건수, 전월 대비 92% 상승 - 개발업체들의 공격적인 마케팅
  • 기사등록 2020-07-07 15:13:24
  • 기사수정 2020-07-07 15:17:34
기사수정


부동산 개발업체들의 공격적인 마케팅과 할인 정책에 힘입어 지난 6월 신축 아파트 판매 건수가 13개월래 최고 상승 폭을 나타냈다. 

 

4일(금), 토지등록처가 발표한 최신 데이터에 따르면, 6월 신축 아파트 판매 건수가 전월 대비 92% 상승해 총 2,136건으로 나타났다. 이는 작년 5월의 2,314건보다 겨우 약 180건 적다. 거래된 총 금액 또한 지난 5개월 연속 상승세를 보이면서 6월 거래 규모가 13개월래 최고 수준인 총 705억9천만 홍콩달러를 기록했다.

 

정부 통계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동안 거래된 신축 아파트 건수는 작년 하반기 대비 24.7% 감소한 6,458건이다.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코비드19 확산으로 비즈니스 활동이 줄어들면서 거래가 위축된 것이 주요 원인이다. 그러나 신축 아파트 거래 건수가 620건에 불과했던 1월에서 지난 5월부터 다시 월 1천 건 이상을 웃돌면서 조금씩 다시 신축 아파트 시장이 탄력을 받기 시작했다.

 

센타라인 프로퍼티(Centaline Property)는 “아파트를 구매하고 정부에 등록하는 데까지 약 4주가 소요되기 때문에 최신 수치가 지난 5월 중순 또는 6월 초 수치보다 시장 심리와 상태를 더 정확하게 반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6월, 선헝카이 프로퍼티스(Sun Hung Kai Properties)의 웻랜드 시즌스 파크(Wetland Seasons Park) 제2단지가 소비자들의 가장 많은 관심을 받았던 신축 아파트 프로젝트였으며 총 646건의 거래가 이루어졌다. 

 

그러나 일부 시장 전문가들은 최근 발효된 홍콩 국가보안법 영향에 대한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이러한 상승 추세가 오래 지속하지 못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리카코롭 프로퍼티스(Ricacorp Properties)의 데렉 챈(Derek Chan) 연구 책임자는 “국가보안법이 미중 관계에 미치게 될 영향과 보안법에 대한 지역 사회의 반응을 파악하기 위해서는 일정 시간이 필요하다. 불확실성 증가로 일부 구매자들이 더욱 신중한 태세로 전환할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한편 데렉 챈 책임자는 부동산 개발업체들이 새로운 아파트 프로젝트 마케팅 속도를 늦출 것으로 예상하면서 7월 신축 아파트 판매가 2천 건 미만일 것으로 예상했다. 중고 아파트 거래는 변동이 없을 것으로 예상했다. 

 

3일(금)에 발표된 센타시티 선행지수(Centa-City Leading Index)는 6월 28일 기준, 중고 아파트 가격이 1.46% 감소한 178.48로 나타났으며 지난 2주간의 상승세가 꺾였다. 센타시티 선행지수는 홍콩 전역 100개 주택 단지의 거래 가격 변동추이를 추적한다.

 

센타라인은 “홍콩 주택 가격 하락은 사회불안 심화에 대한 우려를 반영하고 있다. 앞으로 수 주 동안 소비자들의 구매 심리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한편 미드랜드 부동산(Midland Realty)의 데이터에 따르면 주택, 상점, 상업 및 사무실을 포함한 전체 부동산 거래가 6월에 20% 상승한 6,874건으로 집계됐으며 이는 2019년 5월 이후 가장 많다. 올해 상반기 동안 전체 부동산 거래 건수는 작년 하반기 대비 4.6% 증가한 32,749건으로 나타났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7-07 15:13:24
  • 수정 2020-07-07 15:17:34
유니월드gif
VITASESANG_수정
애니홍콩 컨설팅_ANYHKG
굽네홍콩_GoobneKK
티웨이항공
NRG_TAEKWONDO KOREA
DragonGeneBox
사천요리전문점_DengG
SOL_Moving Company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