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핫이슈 글자크기  | 
제갈공명이 위나라 치러 가던 그 길, 중국 고속철이 달린다
위클리홍콩  2017/12/07, 11:39:44   
지난 22일 중국 서부 산시성 수도 시안에서 쓰촨성 성도 청두를 잇는 시청 고속철도가 시험운행을 시작했다. 첫 운행 열차가 친링산맥을 넘어 질주하고 있다. [사진=신화]
“촉으로 가는 길, 하늘 오르기보다 더 힘드네(蜀道之難 難於上靑天)”

당(唐)의 시선(詩仙) 이백(李白)의 시 촉도난(蜀道難)에 나오는 구절이다. 촉은 지금의 쓰촨(四天)성 일대를 가리킨다. 당시 중국 대륙의 중심지인 장안(長安ㆍ지금의 시안)에서 촉으로 가는 길이 그만큼 멀고 험했다는 이야기다.

만일 이백이 지금 세상에 태어난다면 이런 시를 짓지 않았을 것이다. 시속 250㎞ 이상으로 달려 시안(西安)과 쓰촨의 중심지 청두(成都)를 4시간에 연결하는 시청(西成)고속철도가 6일 개통되기 때문이다. 더이상 ‘촉도’는 어려운 길이 아니다. 고속철 개통으로 기존 재래선 철도로는 10시간 이상 걸리던 여정을 대폭 단축했고 신형 열차를 투입해 운행 속도를 높이면 3시간 반에도 운행이 가능하다.


시안-청두 노선은 소설 삼국지연의의는 주무대이기도 하다. 한(漢)왕실의 재건을 도모하며 천혜의 오지이자 요새인 청두에 둥지를 튼 촉의 제갈량이 출사표를 쓰고 위(魏)를 토벌하기 위해 북벌 길에 오른 경로와 대체로 일치하기 때문이다.

제갈량은 여섯 차례 군사를 일으켜 북벌에 나섰으나 때로는 전투에 패배했고 때로는 촉의 내부 사정이나 험준한 지형에 막혀 번번이 분루를 삼키며 돌아서야만 했다. 그는 마지막 북벌의 주둔지인 오장원(五丈原·우장위안)에서 숨졌다.

제갈량의 사당이 있는 이곳은 시청 철도가 지나는 곳과 멀지 않다. 중간 정차역인 한중(漢中)은 촉과 위의 경계이자 제갈량이 야전 지휘소를 설치했던 곳이라 그와 관련된 많은 전설이 전해져 내려오는 곳이다. 지명도 삼국시대 그대로다.

더 남쪽에 있는 젠먼관(劍門関)은 험준한 산악지형으로 제갈량의 북벌 행군의 최대 난관었다. 천길 낭떠러지인 암벽 허리를 깎고 나무판자를 이어 통행로로 사용하던 잔도(棧道)가 아직 남아있다. 촉의 수도였던 종착지 청두에는 유비의 묘와 제갈량의 또 다른 사당인 무후사(武候祠)가 있다.
그 옛날 위와 촉의 자연 경계를 이룬 건 해발 평균 고도 2000~3000m의 친링(秦嶺)산맥이었다. 중국 대륙의 서쪽 지역은 이 산맥을 경계로 북방과 남방을 구분한다. 남방과 북방 사이엔 교류는 커녕 통행도 힘들었다. 바꿔 말해 친링 산맥 아래의 쓰촨은 고대 중국의 중심인 중원 세력의 접근이 어려운 천혜의 요새였다.

2000여 년이 지난 첨단 기술의 시대에도 여전히 친링 산맥은 난관 중의 난관이었다. 총연장 643㎞의 시청 철도는 48개(총 길이 127㎞)의 교량을 놓고 34개 (189㎞)의 터널을 뚫은 끝에야 완성됐다. 그 가운데 길이 10㎞ 이상의 터널이 7곳이고 가장 긴 친링톈화산(天華山) 터널은 15.96㎞나 된다.
출처=주간동아
출처=주간동아
 
이번 고속철도 건설로 중국의 서부 대개발이 한층 탄력을 받고 시안-청두-충칭(重慶)을 연결하는 서부 삼각 경제권이 양쯔강 하류의 창장(長江)경제권 등에 이어 중국의 4대 경제권으로 부상할 전망이다.

중국은 고속철 분야에서 후발 주자이지만 총연장에서 독보적인 세계 1위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운행 중인 시속 250㎞ 이상의 고속철도 노선 3만1574㎞ 가운데 중국 내 노선이 2만2000㎞로 65% 이상을 차지한다. 2위는 2615㎞의 일본, 3위는 스페인 2355㎞, 4위는 프랑스 1985㎞, 5위는 이탈리아 959㎞ 순이다.

(출처=주간동아)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학영 칼럼 2017.12.14
넷플릭스 돌풍의 비결, ‘제1원칙 사고’ 
이동호의 미래세상보기 2017.12.14
글로벌 바이오는 빠르게 진화하고 있다(하편)
TK 레이져 에스테틱(TK Derma Laser Esthetic), 코즈웨이베이에 12월 중 새롭게 오픈예정 2017.12.07
”TK 레이져 에스테틱 센터”가(원장 임태균) 12월 중에 홍콩섬 코즈웨이 베이로 이전하여 새롭게 오픈할 예정이다. TK(Trend Korea) Medical C..
제98회 전국체전 막올라....문재인 대통령, 개회식서 선수단 환영 2017.10.22
전국 17개 시도·18개국 재외동포 2만6000여 명 한자리에 【충주종합운동장=위클리홍콩】 권윤희 기자 = '생명의 중심 충북에서 세계 중심 한국으로'를 슬로..
캐리람 행정장관 첫 시정 연설 “법인세 일부 8.25%로 낮출 것 2017.10.19
홍콩을 이끄는 캐리 람(林鄭月娥) 행정장관이 지난 11일 새 행정장관 취임에 따라 시정 방침 연설을 가졌다. 홍콩의 중국 반환 20주년에 탄생한 신임 행정장관은..
핫이슈 !!!
부동산 투기를 위한 신규 아파트 공실에 대한 세금 부과 예정    2018.06.26   
생활패션 – 여름원피스    2018.06.05   
미사의 가벼운 여행일기, 세계여행 – 영국 런던    2018.06.05   
소소한 생활정보 - 초간단 오징어 버터볶음    2018.06.05   
수퍼푸드 날마다 영접하자 – 블루베리(Blue Barries)    2018.06.05   
제 99회 전국체전(2)
“2018 국경일 기념식” 성황..
2018 홍콩 연례 정책보고 –..
재외동포 ‘먹튀 진료’12월부터..
홍콩은 왜 ‘한 나라, 두 언어..
란타우 동부 인공섬 조성, 최고..
번역서비스 안내
“2018 민족화해포럼 강연회”..
"中 지도부 가족, 홍콩 부동산..
아파트 수요 줄어들고 소유주들..
Untitled Document

한국기관 및 단체
홍콩 총영사관
홍콩 한인회
홍콩 상공회
홍콩 대한체육
홍콩 여성회
민주평화통일위원회
신아일보
한국 국제학교(KIS)

홍콩기관 및 단체
홍콩 정부
홍콩 세무국
노동청
천문대
홍콩 무역발전국
홍콩 관광청 한국사무소
홍콩 국제공항
홍콩 병원협회
홍콩은행
향셍은행
홍콩 언론사
문회보
대공보
성도일보
명보
빈과일보
동방일보
South China Morning Post
FAR EASTERN ECONOMIC REVIEW
The Standard
한국 언론사
경향신문
국민일보
내일신문
노컷뉴스 CBS
세계일보
서울신문
조선일보
연합뉴스
쿠키뉴스
중앙일보
한국일보
한겨레
뉴시스
동아일보
CBS
YTN
SBS
마카오 주요 사이트
마카오 정부
마카오 비즈니스 서포트 센터
마카오 관광청
마카오 국제공항
터보젯(페리 스케쥴)
마카오 대학


심천 및 광동성
심천 가이드
오세요 차이나
광동성한인네트워크
교민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