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토뉴스 글자크기  | 
<알려주세요> 홍콩 및 중국 비자와 출입국정책 정보입니다.
위클리홍콩  2018/01/09, 18:18:24   
홍콩과 심천을 오가는 MTR 동철선입니다.
1. 홍콩은 비자가 필요하나요?
- X. 한국 여권 소지자는 90일 간 무비자로 체류 가능하며 마카오나 심천에 다녀오면 90일 간 무비자 체류가 자동 갱신됩니다. 홍콩이민국은 그렇게 까다로운 편이 아니니 출입국 과정에서 만일 마카오나 심천에 다녀온 후 재입국 하더라도 별다른 질문은 없이 스탬프를 90일 짜리로 찍어 줍니다.

그러나 학생/인턴/취업 등 90일 이상 체류 시에는 비자가 필요합니다.
<홍콩비자 종류>(홍콩이민국 발급)
- 학생: 학생비자
- 인턴: 트레이닝 비자
- 취업: 워킹홀리데이 비자/ 취업비자
* 워홀비자는 한 직장에서 6개월까지 있을 수 있고, 1년 간 유효합니다. 갱신은 안 됩니다. 취업비자는 회사가 스폰서를 해주고, 외국인을 뽑을 적절한 사유가 있는 경우 발급하며 1년이 기본이고 갱신할 수록 횟수가 늘어납니다.

2. 홍콩 영주권이나 시민권을 한국인이 얻을 수 있나요?
- O. 취업비자 소지 후 7년 간 홍콩에서 일하며 납세의 의무를 성실히 수행하면 영주권을 얻게 됩니다. 홍콩은 독립국가가 아닌 관계로 홍콩인의 국적은 크게 중국(홍콩), 아니면 영국(식민지주민) 으로 중국과 영국 국적입니다. 물론 특별행정구역인지라 이 국적으로 중국본토나 영국본토에서 6개월 이상 머무를 경우 비자가 필요합니다. 이제는 남이 된 영국은 비자, 이제 같은나라인 중국은 거류허가를 받아야 홍콩인이 건너가 살 수 있습니다.

3. 중국 비자를 홍콩에서 받을 수 있나요?
- O. 위클리홍콩 광고주인 KTS한국여행사, 한스/하나투어 등의 여행사들이 중국비자 대행을 해 줍니다. 그 외 중국 국영여행사 CTS도 몽콕과 완차이, 침사추이 등에 사무소를 두고 중국비자 발급을 대행해 줍니다.
* 중국비자는 단수 방문비자(1회용)/ 복수 방문비자(F비자, 6개월-1년) 의 두 종류가 있으며 중국 방문기록이 3회 이상 있을 시 복수비자 발급이 가능해 여러번 중국을 드나들 수 있습니다.

4. 중국 비자를 현지에 도착해 받을 수 있나요?
-O. 심천의 로우/황강에선 도착비자(Port Visa)를 받을 수 있고, 이 비자로는 심천경제특구 밖으로 못 갑니다. 도착비자 수수료는 인민폐 결재만 받으며 한국인은 168위안입니다. (미국,영국 등 중국의 가상적국이나 러시아, 우크라이나, 시리아 등 중국과 우호 관계이지만 후진국은 비용이 더 비쌉니다. 북한여권은 안됩니다)
* 북한이탈주민(새터민)은 중국 도착비자 발급이 안됩니다. 그리고 한국-미국 이중국적자는 미국 국적자로 간주, 한국여권 소지자에 비해 비싼 비용의 도착비자 수수료를 받습니다.

5. 중국본토도 무비자 지역이 있나요?
-O. 북경 수도공항, 상하이 푸둥공항, 하이난 등은 72시간 내 무비자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것을 확대할 예정입니다.

6. 중국 국적으로 귀화제도가 있나요?
-X. 중국 국적은 대륙/대만(중화민국) 둘 다 한족 혈통이거나 조상 중 청나라 사람이 있거나 한 경우가 아니면 안됩니다.

7. 중국에서 거주등록을 해야하나요?
-O. 1개월 내에 공안국에 거주등록을 해야합니다. 호텔 투숙시에는 체크인 할때 호텔이 대행해줍니다. 거주등록을 하지 않을 경우 중국 출국이 불가능하며 벌금을 물어야 출국가능하고, 중국 입국이 향후 제한될 수 있습니다. 주의바랍니다.

계속하여 교민 및 유학생, 여행자 여러분께 유용한 홍콩/마카오/중국 관련 정보를 제공해 드리겠습니다 ~~!!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홍콩 경찰 노조 공무원, 정부 부처..
홍콩 집값 거품, 지속 불가능
진솔이와 배우는 생활 중국어
2018년 새해 아침에 부쳐
"중국 일대일로 참여국 부채비율..
한-러시아 경찰, 2018월드컵..
2018 남북 정상회담
홍콩정부, 공영주택 가격 책정..
2018 원피스 트렌드
‘시진핑의 남순강화’, 하이난을..
재외동포재단, 中 조선족·CIS..
대입 부정입학 통로 악용된 재외..
재외국민과 외국들의 한국건강보험..
지난해 홍콩서 실종 中 금융계..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