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문화,연예 글자크기  | 
각 나라별 새해맞이 풍습
위클리홍콩  2018/01/04, 14:08:27   
1. 한국 
설날은 새해의 첫 날을 기념하는 날이다. 설, 원일 (元日), 원단(元旦), 세수(歲首), 연수(年首), 단월(端月)이라고도 하며, 조심하고 근신하는 날이라 하여 신일(愼日)이라고도 일컫는다.

한국에서는 1896년부터 그레고리력을 사용하고 있으므로 양력 1월 1일이 공식적인 새해의 첫날이지만, 음력을 썼던 전통에 따라 음력 1월 1일을 설날로 한다.

설날은 해(年)의 한 간지가 끝나고 새 간지가 시작되는 날로, ‘설’은 ‘설다’, ‘낯설다’, ‘익숙하지 못하다’, ‘삼가다’ 등의 의미에서 유래한 것으로 추측된다. 

설날에는 떡국을 먹는다. 서로 덕담을 주고받으며 새로운 한해의 부귀를 소원한다.  

2. 중국(대만/홍콩/마카오 포함)
중국에서는 새해 첫날에 들어오는 복을 중요히 여긴다. 중국가정의 대문에 福(복)자가 거꾸로 붙여 있다. 복이 밖으로 나가지 않도록 복자를 거꾸로 걸어놓는다.

그 복이 나가지 않길 바라며 복자를 거꾸로 걸어 놓는다. 

그리고 우리나라와 같이 새뱃돈 문화가 있어 홍빠우(빨간봉투)에 돈을 담아서 주는 풍습이 있다. 중국사람들은 빨간색을 귀하게 여겨 빨간색을 선호하기 때문이다. 

한편, 중국의 남쪽 광동(廣東)지역에서는 우리나라처럼 떡을 먹고 상하이(上海) 및 북방사람들은 딤섬을 먹는다.
 
 
중국에서는 양력과 음력 1월 1일을 부르는 명칭이 다르다. 양력을 원단, 음력을 춘절이라 한다. 원단이 다가오면, 사람들은 폭죽을 터뜨리거나, 행운이나 복이 오기를 기원하는 그림인 ‘길상도’, 전통 장식품들로 집안을 꾸며 새해 분위기를 낸다. 길상도에는 여러 가지 종류가 있는데, 그림마다 상징하는 뜻이 다 다르다. 대표적인 예가 바로 자주 보이는 두 개의 기쁠 ‘喜’를 붙여놓은 ‘囍’ 자인데, 복과 운이 다 오기를 기원하는 의미이다.

특히, 폭죽은 중국에 사는 사람이라면 많이 들어보았을 것이다. 특히 춘절이나 원단 때에는 사람들이 악귀를 쫓아내면서 복을 기원하는 의미에서 폭죽을 터뜨리는데, 시끄럽기는 해도 그 광경은 장관이다. 마지막으로, 만두를 빚는 풍습 역시 빼놓을 수 없는 중국 고유의 풍습이다. 춘절이 되면 집집마다 만두를 빚으며 새해를 맞는다.

중국어서의 새해 인사는 新年快樂이다. 북경어로는 Xiannian Quaile(신녠콰이러), 광동어로는 San Nin Fai Lok(산닌포록)이다.

3. 일본 
일본은 1월1일을 ‘오쇼가츠(お正月)’이라고 하여 신정을 지낸다. 보통 12월 29일부터 1월 3일까지 쭉 쉬는데, 이 때 매우 다양한 활동을 한다. 

먼저, 일본사람들은 새해가 되면 신사에 가득 모인다. 그 뒤, 신사의 앞에 있는 물로 손을 씻고, 신을 모신 곳으로 다가가 돈을 넣는다. 그리고 방울 같은 것을 흔들어 소리를 내고, 한 해의 소원을 빈다. 이것을 ‘하츠모우데’라고 하는데 일본 사람들이 매년 꼭 하는 일 중 하나로 꼽힌다. 일본 도쿄(東京)의 가장 큰 신사인 메이지신궁(明治神宮)에는 매년 수백만 명이 모이기까지 한다. 

또, 우리나라의 세뱃돈처럼 일본에는 ‘오토시다마’ 라고 해서, 세배를 받지는 않아도 봉투에 담아 아이들에게 돈을 주기도 한다. 무병장수를 기원하는 대나무와 소나무로 된 ‘카도마츠’, 새끼줄과 종이로 이루어져 액운을 막아주는 ‘시메나와’ 등으로 집안을 장식하기도 한다. 게다가 우리나라의 떡국과 비슷한 ‘오조니’를 먹기도 하며 새해를 맞는다. 

4.스페인 및 멕시코
멕시코 등 중남미와 스페인은 신년맞이 전통으로 포도를 먹는다. 12알을 먹는 이유는 1년이 12달이기 때문이다. 12달 내내 평안하고 행복하기를 바라는 마음이다. 새해를 알리는 종이 12번 치는 동안 한 번에 한 알씩 먹는다. 
 
특히, 스페인에서는 푸에르타 델 솔(Puerta Del Sol) 광장으로 사람들이 몰려든다. 광장의 시계가 12월 31일 자정을 넘어 새해로 알리는 12번의 종이 울리면 그 소리에 맞춰 포도 12알을 먹는 “라스우바스(Las Hubas)”라는 풍습이 있다. 1895년 유례없는 포도풍년으로 남아도는 포도소비를 위하여, 스페인 국왕이 함께 나누어 먹도록 명령하였다. 그 해 연말에 사람들은 광장에 모여 배불리 포도를 먹었던 것이 “라스우바스”의 풍습이 생겼다.

5.프랑스, 불가리아
 
유럽 국가에서는 나라별로 빵이나 파이를 구워 먹는 것이 새해 전통이다. 그 중에서도 동전이나 작은 인형을 넣어 그 빵을 찾은 사람에게는 행운이 있다.  

6. 남아프리카공화국
새해에 오래된 가구와 전자제품을 부수는 과격한 신년 맞이 행사를 한다. 지나간 모든 액운이 떠나가도록 하는 바램으로 낡고 오래된 것을 부수는 것이다. 

다른 나라들과는 달리 음식과 관련이 없는 것이 특이하다.

7. 독일과 핀란드
새해에 금속을 녹여 굳는 모양으로 점을 본다. 열쇠는 좋은 직장, 하트는 사랑, 배 모양은 여행 등, 각 모양에 따른 해석으로 새로운 1년을 맞이한다고 믿기 때문이다.

8. 브라질 
12월 31일에 모여 삼바축제를 연다. 특이한 점은 모두 흰옷을 입는다. 브라질 사람들은 새해 전 날밤에 속옷의 색깔이 다가 오는 새해의 운을 결정해 준다고 한다. 빨간색은 정열, 분홍은 사랑, 흰색은 사랑, 초록은 행운, 노란색은 재물을 상징한다. 

(위클리홍콩 weeklyhk@hanmail.net)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 광고
2018 홍콩 청소년 연합캠프 성공리에 개최 2018.03.15
주제 : 십자가 , 그 놀라운 은혜 (The Cross, Amazing Grace)
2018 봄, 여름 슈즈 트렌드(Shoes Trend) 2018.03.08
2018 슈즈 트렌드는 캐주얼과 클래식 스타일 모두에서 장식성이 돋보인다. 캐주얼에서는 과다한 아일렛(eyelet)으로 기능적인 편안함에 리듬감을 더하고 클래식한..
각 나라별 새해맞이 풍습 2018.01.04
1. 한국  설날은 새해의 첫 날을 기념하는 날이다. 설, 원일 (元日), 원단(元旦), 세수(歲首), 연수(年首), 단월(端月)이라고도 하며, 조심하고 근신하는..
홍콩에서 특별한 새해맞이를 – 불꽃놀이,레이저쇼 2017.12.28
사상 최대규모의 불꽃놀이/레이져 쇼가  2017년 마지막 날 (12월 31일) 밤에 아래와 같이 펼쳐집니다.   - 아래 - 1. 일시 : 12월 31일(11pm..
홍콩영화 “무간도” 뮤지컬로 제작 된다. 2017.12.21
영화 ‘무간도’(無間道, The Inferal Affair)가 한국에서 뮤지컬로 만들어진다. 글로벌 뮤지컬 제작사 신스웨이브는 최근 ‘무간도’의 제작 권리를 확보..
핫이슈 !!!
부동산 투기를 위한 신규 아파트 공실에 대한 세금 부과 예정    2018.06.26   
홍콩살림 카카오톡 단톡방 가입 안내    2018.06.12   
생활패션 – 여름원피스    2018.06.05   
미사의 가벼운 여행일기, 세계여행 – 영국 런던    2018.06.05   
소소한 생활정보 - 초간단 오징어 버터볶음    2018.06.05   
홍콩, 미인계 동원, 금융 컨설..
홍콩 음료 시장에 건강 열풍
제 99회 전국체육대회 개최 안..
어린이를 위한 실내 놀이시설 안..
기자의 눈 - 한류, 무한성장..
글로벌 어린이 재단(GCF) 창..
초간단 두부찌개 만들기
미사의 소소한 여행일기 – 독일..
[시사문화] 한국말 – 신조어(..
동물학대 논란에도 근근히 명맥을..
Untitled Docu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