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기사 글자크기  |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 - 179
위클리홍콩  2019/04/12, 12:11:00   
차병석 편집국장
채권단에 자구계획안 퇴짜 맞은 아시아나항공…어디로?

안녕하십니까.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을 새로 맡게 된 차병석입니다. 오늘부터는 제가 전임 하영춘 편집국장(현 한경닷컴 대표)의 바통을 이어받아 독자 여러분께 ‘오늘의 뉴스’를 전달해드립니다.

앞서 저희 회사 관련 뉴스 하나를 전해드리겠습니다. 한경이 지난해 국내 경제지 시장에서 매출 1위에 올랐습니다. 영업이익은 7년 연속 1위를 지켰습니다.(한경 4월11일자 A2면 기사 〈한국경제신문 매출·영업이익 ‘경제신문 1위’ 올랐다〉) 이로써 한경은 조선·중앙·동아일보와 함께 명실상부 국내 4대 일간지의 반열에 올랐습니다. 모두 독자 여러분의 따뜻한 사랑과 응원 덕분이라고 생각합니다. 한경은 앞으로도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창달’이라는 사시(社是)를 흔들림 없이 붙들고, 더욱 유익한 콘텐츠와 품격 있는 저널리즘으로 독자 여러분의 성원에 보답하겠습니다. 한국경제신문 4월12일자(금) ‘오늘의 뉴스’입니다.

1. 채권단에 자구계획안 퇴짜 맞은 아시아나항공…어디로?

산업은행 등 채권단이 아시아나항공을 살리기 위해 금호아시아나그룹이 내놓은 자구계획안을 받아들이지 않기로 했습니다. 채권단은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 회장 일가가 추가로 제공하겠다는 담보의 가치는 200억원에 불과한데 5000억원을 더 지원해 달라는 요청은 상식적으로 수용하기 어렵다”고 했습니다. 아시아나항공은 올해 1조7000억원어치의 부채를 갚아야 합니다. 때문에 유동성 위기에 대한 우려가 큽니다. 채권단 지원 없이는 독자 회생이 어렵습니다. 그룹 매출의 60% 이상을 차지하는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라는 게 채권단의 요구라는 분석도 나옵니다. 채권단이 자구계획안을 왜 거부했는지, 아시아나항공은 앞으로 어떻게 될지 알아봤습니다.
▶ 기사 바로 가기

2. 국내 헤지펀드 어느새 순자산 30조원 돌파


국내 헤지펀드 순자산 규모가 30조원을 돌파했습니다. 2011년말 금융당국이 다양한 금융투자상품 육성을 목표로 ‘한국형 헤지펀드’를 도입한 지 7년여만입니다. 헤지펀드는 시황에 관계없이 ‘절대수익’을 추구합니다. 때문에 증시 변동성을 싫어하는 자산가들에게 인기가 높습니다. 지난해 코스피지수가 19.6% 하락한 와중에도 0.3% 손실에 그쳐 관심이 더 커지고 있습니다. 급성장한 헤지펀드 시장의 현황과 앞으로의 전망을 짚어봤습니다.
▶ 기사 바로 가기

3. 브렉시트 10월말까지 연기...영국의 운명은 어디로

유럽연합(EU)과 영국이 또다시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연장에 합의했습니다. 10월말까지 시간을 더 갖기로 했습니다. 한 차례 미뤄졌던 브렉시트 시한(12일)을 하루 앞두고 이뤄진 결정입니다. 메이 총리가 이끄는 영국 정부는 그 사이 EU 탈퇴의 충격을 최소화하는 방안을 마련해 자국 의회에서 승인을 받아야 합니다. 하지만 변수들이 많습니다. 영국의 운명은 여전히 ‘안갯속’입니다. 브렉시트 문제는 영국이나 EU에 수출하는 한국 기업에도 영향을 미칩니다. 우리가 촉각을 곤두세워야 하는 이유입니다.
▶ 기사 바로 가기

4. ‘뜨거운 감자’ 낙태죄....66년만에 헌법불합치

낙태죄 형사처벌 조항이 위헌 판결을 받았습니다. 헌법재판소는 “낙태를 전면 금지하고 위반한 경우 형사처벌하도록 한 형법 규정은 임신부의 자기결정권을 과도하게 침해해 위헌”이라고 결정을 했습니다. 다만 바로 낙태죄 규정을 바로 폐지하면 사회적 혼란이 생길수 있기 때문에 2020년말까지 법조항을 개정하라고 헌법불합치 판결을 내렸습니다. 2012년 합헌 판결이 나온지 7년만에 뒤바뀐 결론입니다. 임신초기까지는 낙태를 일부 허용하는 방향으로 법이 개정될 가능성이 큽니다. 예상대로 여성계와 의료계는 환영했고, 천주교 측은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 기사 바로 가기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십시오. 감사합니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어쩌다 한 컷 - Mui Wo, 사진으로 보는 시골마을 2019.04.15
똑같은 삶은 흥미롭지 못하다. 그러기에는 인간의 뇌는 끊임없이 새로운 것을 갈구한다. 단순함에 벗어나 언제나 새로운 것을 추구하고 찾는다. 그것은 새로운 에너지를..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 - 180 2019.04.15
아시아나항공 매각한다 벚꽃이 흐드러지게 피었습니다. 국내 경기는 여전히 차갑고, 나라 안팎 상황이 복잡하게 돌아가고 있지만 봄은 어김없이 우리 곁에 와 있습니다...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 - 179 2019.04.12
채권단에 자구계획안 퇴짜 맞은 아시아나항공…어디로? 안녕하십니까.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을 새로 맡게 된 차병석입니다. 오늘부터는 제가 전임 하영춘 편집국장(현 한..
강력한 항산화제 “아스타잔틴” 2019.04.09
아스타잔틴: 연어나 새우, 바닷가재 등에서 추출한 아스타자틴은 지친피부에 생기를 부여하는데 큰도움을 주고 피부 활력 증진에 탁월한 효과가 있어 건강한 피부로 가꾸..
세무칼럼 - 예규판례로 본 거주자와 비거주자의 판정 2019.04.11
국내에 주소나 거소를 둔 개인을 ‘거주자’라고 하며, 거주자가 아닌 자를 ‘비거주자’라고 합니다. 이는 세법에서 납세자 지위를 결정하기 위한 구분으로 「주민등록법..
핫이슈 !!!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70    2018.09.07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69    2018.09.06   
부동산 투기를 위한 신규 아파트 공실에 대한 세금 부과 예정    2018.06.26   
생활패션 – 여름원피스    2018.06.05   
미사의 가벼운 여행일기, 세계여행 – 영국 런던    2018.06.05   
“홍콩 아리랑 코러스” 홍콩한인..
알아두면 쓸 데 있는 홍콩 잡학..
외국인 건보자격 관리강화…6개월..
2019 홍콩세븐스 (Hong..
알아두면 쓸 데 있는 홍콩에 대..
미사의 소소한 여행일기-마카오..
날마다 새로워 지는 "나" ,..
주홍콩한국문화원 개원 1주년을..
부동산 시장 상승 곡선 그리며..
주홍콩총영사관, 채용설명회 개최
Untitled Document

한국기관 및 단체
홍콩 총영사관
홍콩 한인회
홍콩 상공회
홍콩 대한체육
홍콩 여성회
민주평화통일위원회
신아일보
한국 국제학교(KIS)

홍콩기관 및 단체
홍콩 정부
홍콩 세무국
노동청
천문대
홍콩 무역발전국
홍콩 관광청 한국사무소
홍콩 국제공항
홍콩 병원협회
홍콩은행
hangseng은행
홍콩 언론사
문회보
대공보
성도일보
명보
동방일보
South China Morning Post
The Standard
한국 언론사
경향신문
국민일보
내일신문
노컷뉴스
세계일보
서울신문
조선일보
연합뉴스
쿠키뉴스
중앙일보
한국일보
한겨레
뉴시스
동아일보
CBS
YTN
SBS
마카오 주요 사이트
마카오 정부
마카오 비즈니스 서포트 센터
마카오 관광청
마카오 국제공항
터보젯(페리 스케쥴)
마카오 대학


심천 및 광동성
교민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