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기사 글자크기  | 
세계적인 첨단도시 홍콩, 아직도 뿌리 깊은 미신풍조 '그들만의 독특한 문화'
위클리홍콩  2019/02/19, 17:23:06   
사진=SCMP
 
 
 
홍콩은 전 세계적으로 과학이 발달한 도시 중의 하나이다. 그러나 도시 구석구석에 만연한 미신의 흔적들이 깔려 있다. 건물마다, 집집마다, 제사를 위한 장소가 있어 아침저녁으로 향을 피우고 절을 한다. 복을 빌기 위한 기복행사이다. 홍콩에 살고 있는 어느 한인이 이 향불로 인해 너무 괴롭다고 소셜 미디어에 올라온 적이 있다. 그 향냄새가 본인집 까지 들어와 법적으로 어떻게 제재할 지를 물었다. 이해가 되는 부분이다. 그러나, 홍콩의 깊은 우상문화를 법적으로 막아낼 좋은 방도가 없는 것이 사실이다.

홍콩사람들은 풍수와 숫자에 길조적인 것과 흉조적인 것으로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 숫자의 소리와 발음이 광동어 단어와 비슷한 대로 길조, 흉조로 여긴다.

미디어에 나오는 홍콩사진들을 보면 항상 눈에 띄는 건물들이 있다. 그것은 바로 차이나 뱅크와 홍콩은행 건물이다. 차이나뱅크 건물은 1985년도에 건축이 시작되었는데 옆에 위치한 홍콩뱅크 빌딩 건물 소유자가 차이나은행 건물의 날카로운 모서리를 보았다. 이 건물의 날카로운 모서리는 인근 건물들에게 나쁜 기운을 주게 될 것이라고 믿었다. 이후, 경기침체와 홍콩 총독 에드워드 유대(Edward Youde)의 갑작스런 죽음 등, 일련의 불행한 사건들이 풍수 신자들에게 두려움을 주었고 미신에 대한 확신을 갖게 했다. HSBC 빌딩의 걱정스러운 주인은 풍수 전문가들과 상의 한 후 라이벌 은행의 "칼날"을 겨냥하고 나쁜 에너지를 빗대어 치기 위해 건물 옥상에 대포 모양의 크레인을 설치했다. 이 대표구조물은 경쟁은행 건물을 향하고 있어 마치 대포가 그 건물을 향해 공격하고 있는 모습이다. 홍콩 시내에서 대포모양의 크레인을 설치한 건물을 볼 수 있는 건 어렵지 않다.

많은 홍콩의 가장 유명한 건물과 공원은 풍수를 염두에 두고 설계되었다. 시스템은 공간을 통한 좋은 기운이 흐르도록 설계한다. 풍수는 행복, 번영 및 사업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믿는다. 홍콩 섬은 자연의 형체와, 산이 많은 지역으로 빅토리아 항구의 장애물이 없는 풍경을 제공하여 아주 좋은 풍수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고 있다.

홍콩은 영국문화와 함께 여전히 ​​전통을 존중하고 있다. 지역 미신의 신호는 광동어에서 숫자 4가 "죽는다"라는 소리로 인식하고 있다. 대부분의 건물이 4 층 표기를 건너 띈 건물들이 있다. 미신의 대부분은 동음 이의어와 운율에 뿌리를 두고 있다. 숫자 4만 유일하게 불길한 숫자가 아니다 "14"는 "명확한 죽음"을 뜻하고 "24"는 "쉬운 죽음"으로 들린다하여 흉조로 여긴다. 홍콩의 영국 식민지 시대에는 숫자 13을 흉조로 생각하여 13층을 건너 띈 건물들 특히, 호텔들이 있다. 이외에도 광둥어로 "5354"는 "살아 있지 않고 죽지 않았음"의 뜻으로 간주하며 , "9413"은 90 % 죽은 10 센트, ​​살아있는 10 센트 "로 불길한 징조로 여긴다.

홍콩사람들이 불길한 징조라고 생각되어 피하고 있는 미신들도 있다. 음식에 수직으로 젓가락을 올려놓지 않는다. 이것은 고인의 향을 피우는 것과 흡사하기 때문에 혼령을 끌어들이는 것으로 믿는다. 또한 밤에는 손가락이나 발톱 손톱을 자르지 않는다.. 구체적인 이유는 없지만 중국, 일본, 필리핀, 말레이시아, 한국 등 여러 동남 아시아에서 이같이 믿고 있다. 홍콩에서는 시계를 선물로 주지 않는다. 광둥어에서 "시계를 주는 것"은 발음이 장송곡처럼 들리기 때문이다. 재미있는 미신은 홍콩부모들은 자녀들에게 집게손가락으로 달을 향해 가리키지 않도록 주의를 준다. 달에 대한 무례한 행동으로 귀의 끝이 잘려 나간다는 미신이 있기 때문이다.

식후에 밥알을 남겨 두면 눈살을 찌푸린다.
밥을 남기는 것은 미래의 흉터와 결점이 있는 배우자를 만날 징조로 여기기 때문이다.

색깔은 빨간색을 좋아한다.
황실시대에는 적색이 권력, 자신감 및 지위를 나타내었다. 오늘날의 빨간색은 번영과 행복을 가져다준다고 믿고 있다. 그래서 큰 축제기간에는 항상 빨간색들이 주류를 이루며 도시를 장식한다. 중국의 전통 웨딩드레스도 빨간 색이며, 제등, 라시씨를 주는 봉투등도 빨간색을 선호한다.

숫자 4와는 달리 6, 8, 9는 길조로 여겨진다. 광둥어에서 여섯은 광동어 발음 럭이 영어발음 Luck과 비슷해 "행운"과 "행복"의 숫자로 여긴다. 제국의 중국에서는 숫자 9가 황제와 관련된 되어 있다. 제국주의 시험은 9 계급 체제로 조직되었고, 황제의 예복에는 9 마리의 용이 장식되었다. 9번은(까우) “오래 지속되는” 뜻의 광동어 단어처럼 들리고 숫자 8은(빠)는 ‘번영’단어와 동음이의어로 가중 운이 좋은 것으로 간주한다. 결과적으로 모든 전화번호, 차량 번호판 또는 8 자릿수의 주소를 선호하고 있다. 중국과 홍콩의 차량번호로 8번에 대한 프리미엄은 상상보다 많은 금액을 주고 숫자 8번을 매매거래가 이루어지고 있다.

이 많은 것들을 모두 지키며 살아가는 홍콩인들이 대단하다는 생각이 든다. 누구나 그렇듯이 이 땅에 살면서 복을 바라는 간절한 인간의 마음들을 이해하는 바라 안쓰러운 생각마저 든다. 이것 따지고 저것 따지지 않고 마음 편하게 살 수 있는 삶이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 모든 축복과 안녕은 하늘이 내려주는 것으로 그 축복의 통로가 어디인지를 모르는 사람들이 만들어낸 미신문화이다. 홍콩사람들의 문화를 알고 살아간다면 홍콩삶에 도움이 될것으로 믿는다.

(출처 : scmp, 위클리홍콩 weeklyhk@hanmail.net)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콩한인 70년사 기념책자“ 편집위원회 오찬모임 2019.02.19
지난 2월 14일(목), 홍콩한인회는 70년사 편집위원회 오찬모임을 가졌다. 배기재 편찬위원장은 “이번 70년사는 홍콩한인의 삶을 기록한 역사책이 될 것이다, 동..
사랑스럽고 아름다운 날들이 담겨진 '보석'이야기 2019.02.19
지난 14일은 발렌타인 데이(Valentine Day) 였다. 홍콩은 크리스마스와 춘절이 끝난 축제의 거리에는 발렌타이 데이를 위한 도시로 변모된다. 우리나라의..
세계적인 첨단도시 홍콩, 아직도 뿌리 깊은 미신풍조 '그들만의 독특한 문화' 2019.02.19
홍콩은 전 세계적으로 과학이 발달한 도시 중의 하나이다. 그러나 도시 구석구석에 만연한 미신의 흔적들이 깔려 있다. 건물마다, 집집마다, 제사를 위한 장소가 있어..
月 210만원 이하 돌봄·미용·숙박 서비스직 야간수당 비과세 2019.02.19
생산직 야근수당 月 비과세 기준 20만원↑…산후조리원費 공제혜택 올해부터 인상된 최저임금이 적용되면서 생산직 근로자 야간근로수당의 월급여 비과세 기준이 190만원..
3월부터 입국장 면세점서 600달러까지 구매 가능..담배 제외 2019.02.19
오는 3월부터 입국장 면세점이 도입된다. 담배나 검역 대상 및 수출입 금지 품목을 제외한 품목에 대해 600달러 한도 내에서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신성장 기술..
핫이슈 !!!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70    2018.09.07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69    2018.09.06   
부동산 투기를 위한 신규 아파트 공실에 대한 세금 부과 예정    2018.06.26   
생활패션 – 여름원피스    2018.06.05   
미사의 가벼운 여행일기, 세계여행 – 영국 런던    2018.06.05   
HKMA, 홍콩 달러 방어 위해..
[맛있는홍콩] ‘활어회’는 이곳..
2019 Make-up Tre..
주홍콩총영사관, 이공/전문직종..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홍콩의 하이라이트 이벤트 : H..
[기자의 눈 - 핫뉴스 브리핑]..
HKUST, 광저우 캠퍼스 완공..
부동산 소유주 대상으로 대출 사..
국내소식 - 각 지역 축제의 현..
Untitled Document

한국기관 및 단체
홍콩 총영사관
홍콩 한인회
홍콩 상공회
홍콩 대한체육
홍콩 여성회
민주평화통일위원회
신아일보
한국 국제학교(KIS)

홍콩기관 및 단체
홍콩 정부
홍콩 세무국
노동청
천문대
홍콩 무역발전국
홍콩 관광청 한국사무소
홍콩 국제공항
홍콩 병원협회
홍콩은행
hangseng은행
홍콩 언론사
문회보
대공보
성도일보
명보
동방일보
South China Morning Post
The Standard
한국 언론사
경향신문
국민일보
내일신문
노컷뉴스
세계일보
서울신문
조선일보
연합뉴스
쿠키뉴스
중앙일보
한국일보
한겨레
뉴시스
동아일보
CBS
YTN
SBS
마카오 주요 사이트
마카오 정부
마카오 비즈니스 서포트 센터
마카오 관광청
마카오 국제공항
터보젯(페리 스케쥴)
마카오 대학


심천 및 광동성
교민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