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기사 글자크기  | 
기자의 눈 – 스미싱(Phishing Scams)
위클리홍콩  2018/09/24, 17:36:49   
아침에 눈을 뜨고 나면 세상은 하룻밤보다 더 멀리 미래에 와있다. 손 안의 모바일안에 한 사람의 인생이 고스란히 다 담겨 있는 듯하다. 모바일이 없으면 이제는 아무것도 못하는 시대이다. 밥을 먹을 때도 잠을 잘 때도, 심지어 화장실에 갈 때도 모바일 폰을 들고 간다. 상상하지 못하는 일들이 매초마다 일어나고 세상의 발전이 모바일에 모두 있는 듯하다. 그러나, 적지 않은 문제들이 발생하고 있다. 그중에 오늘은 “모바일 스미싱, 휴대전화를 이용한 사기”를 다루어 보자

사기문자 예)
"사용자 # 25384 : Gmail 프로필이 손상되었습니다. 계정을 재 활성화하려면 SENDNOW (으)로 문자를 보내주십시오“User #25384: Your Gmail profile has been compromised. Text back SENDNOW in order to reactivate your account.”

사기문자 예)
“XXX-XXX-XXX 번호로 걸려온 전화는 받지 마세요. 받자마자 125만 원이 차감되는 새로운 형태의 사기라고 합니다."


사기문자 예)
 
휴대전화를 이용한 신종 사기 수법을 조심해야 한다는 내용의 문자 메시지다. 무언가을 도움주는 척 하면서 다가가는 수법이다. 자칫 이 친절함에 속아 넘어갈 수 있다. 이러한 예들은, 카톡 업그레이드와 아이핀(인터넷 개별식별 번호 서비스) 재인증을 빙자한 스미싱(휴대전화 문자를 통한 금융·개인정보 탈취 수법)을 경고하는 내용이다. 이 메시지 내용, 이미 수년 전부터 돌았지만 최근 들어 인터넷 카페와 SNS를 통해 이 내용이 또다시 퍼지고 있다.

특정 번호로 걸려온 전화를 받기만 해도 돈이 차감('과금'을 잘못 표기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알고 있는 사람들이 많다. 이것은 잘못된 정보이다. 기술적으로 불가능하다. 수신자 요금 부담 통화가 아니라면, 걸려온 전화를 받는 것만으로 과금이 되지는 않는다. 수신자 요금 부담 통화일 경우 안내 음성이 나오기 때문에 비용 부담을 원치 않으면 그냥 끊어버리면 된다.

통신서비스 피해 유형을 보면 문자 메시지에 포함된 링크를 클릭해 피해를 입은 경우는 있어도, 걸려온 전화를 받는 것만으로 금전적 손해를 입은 사례는 발생하지 않는다.
가장 조심해야 할 부분은 링크가 포함된 문자 메시지를 눌렀을 때 본인 휴대전화에 스파이웨어(개인정보를 빼가는 악성 소프트웨어)가 설치될 수 있다. 그런 경우 금전적 손해를 입어 우리에게 피해구제 신청을 하는 사례가 많으니 각별히 조심해야 한다.

'긴급 메시지'를 누가, 왜 작성해 유포했는지에 대해서는 확인된 바가 없다. 다만 메시지 내용에 특정 휴대전화 번호가 적혀있다는 점에서 2차 범죄나 스팸 발송에 활용하려는 목적이 아니겠느냐는 추측이 나온다.
또 하나의 피해사례는 메시지를 보내 해당번호를 상대방 휴대전화에 ‘사깃군’으로 저장하여 분류하고 대응하지 말 것을 권유하고 있다. 메시지를 받은 사람이 번호를 저장하면 '사기꾼' 번호를 쓰고 있는 사람의 카톡에 번호를 저장한 사람이 '추천 친구'로 뜬다는 점을 악용할 수도 있다. '사기꾼' 번호를 쓰고 있는 사람이 자신의 카톡에 뜬 '추천 친구'를 정식 친구로 등록한 후 스팸을 발송하거나 스미싱 범죄를 저지를 수 있으니 모르는 전화번호를 저장하는 것은 상대방에게 노출되기 쉬우니 주의해야한다.

스미싱으로 인한 피해를 막기 위해 출처가 확인되지 않은 문자메시지의 인터넷 주소는 클릭하지 말고, 특히 애플리케이션 설치를 유도하는 경우에는 가급적 설치하지 않는다.

스마트폰에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해 휴대전화 업데이트를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통신사 고객센터를 통해 휴대전화 소액결제를 차단하거나 결제 금액을 제한한다.

스미싱 피해 방지책 요약

1. 누가 보낸 것인지 알지 못하거나 메시지를 요청하지 않은 서비스 나 업체의 메시지 인 경우 응답하지 않고 삭제한다.

2. 농담, 운세, 연애 상담, 벨소리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메일이나 TV 광고에 대한 응답은 모두 추가 비용이 발생한다.

3. 휴대 전화 서비스 제공 업체에 전화를 걸어 향후 제 3 자의 모든 요금을 차단하도록 요청한다.

3. 원치 않는 서비스에 대해 이미 요금이 청구됐는지 청구서를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

4. 원하지 않는 문자 메시지로 된 웹 링크가 포함되어 있는 ,수령인이 경품이나 경품에서 우 승했다고 알려주는 사기성 메시지도 조심해야 한다.
(이유성 기자 weeklyhk@hanmail.net)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국 주요 뉴스 2018.09.27
 트럼프 정면 반박한 왕이 “중국은 타국에 불간섭 정책 일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UN 안전보장이사회 연설에서 중국이 무역갈등 때문에 공화당의 승리를 원..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78 2018.09.27
퇴출되는 코스닥 상장사 12곳은? 연휴 잘 쉬셨는지요? 날씨가 무척이나 좋았습니다. 날씨만큼이나 좋은 일만 생겼으면 합니다. 9월27일자(목) 한국경제신문 ‘오늘..
기자의 눈 – 스미싱(Phishing Scams) 2018.09.24
아침에 눈을 뜨고 나면 세상은 하룻밤보다 더 멀리 미래에 와있다. 손 안의 모바일안에 한 사람의 인생이 고스란히 다 담겨 있는 듯하다. 모바일이 없으면 이제는 아..
미사의 소소한 여행일기 : 이스라엘, 예루살렘과 사해 2018.09.24
텔레비브에서 끝없이 이어지는 광야를 차창 밖으로 보며 한시간을 달리자 600미터 고지에 자리 잡은 예루살렘 도시가 보였다. 성경이야기의 무대이고 예수님과 선지자가..
진솔이와 배우는 생활 중국어 2018.09.24
‘중국어 필수 어휘 300’을 이용한 생활 중국어 – (36)
핫이슈 !!!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70    2018.09.07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69    2018.09.06   
부동산 투기를 위한 신규 아파트 공실에 대한 세금 부과 예정    2018.06.26   
생활패션 – 여름원피스    2018.06.05   
미사의 가벼운 여행일기, 세계여행 – 영국 런던    2018.06.05   
이동주 법정변호사(홍콩변호사)의..
누구나 다 아는 홍콩 –한걸음..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바겐 세일 노리는 자, Bran..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2018 한·홍콩 비즈니스 네..
미중 무역전쟁 여파로 내년 1분..
외공관 발급 문서 공증에 블록체..
중국의 3대 절경중 최고의 절경..
음식문화-청국장
Untitled Document

한국기관 및 단체
홍콩 총영사관
홍콩 한인회
홍콩 상공회
홍콩 대한체육
홍콩 여성회
민주평화통일위원회
신아일보
한국 국제학교(KIS)

홍콩기관 및 단체
홍콩 정부
홍콩 세무국
노동청
천문대
홍콩 무역발전국
홍콩 관광청 한국사무소
홍콩 국제공항
홍콩 병원협회
홍콩은행
hangseng은행
홍콩 언론사
문회보
대공보
성도일보
명보
동방일보
South China Morning Post
The Standard
한국 언론사
경향신문
국민일보
내일신문
노컷뉴스
세계일보
서울신문
조선일보
연합뉴스
쿠키뉴스
중앙일보
한국일보
한겨레
뉴시스
동아일보
CBS
YTN
SBS
마카오 주요 사이트
마카오 정부
마카오 비즈니스 서포트 센터
마카오 관광청
마카오 국제공항
터보젯(페리 스케쥴)
마카오 대학


심천 및 광동성
교민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