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기사 글자크기  | 
올 여름, 당신들을 위협한 4대 해충을 주의하라, 가장 좋은 예방은 쓰레기 정기적으로 버리고 집안을 위생적 유지
위클리홍콩  2018/06/12, 16:01:21   
홍콩 여름의 찌는 듯한 더위와 숨 막히는 습도만이 두려운 것이 아니다. 도시 정글 속의 해충들이 이들의 최적한 환경이 도래하면서 그 추악한 얼굴을 들어내기 때문이다. 홍콩 여름철, 우리가 조심해야할 도심 속 해충들을 소개한다.

[쥐]
작고 털이 있는 쥐는 귀여워보일지 몰라도 과거 1894년, 수 만명의 생명을 앗아가 홍콩을 콩포에 떨게 한 ‘홍콩 대역병’으로 알려진 전염병을 일으킨 주범이다. 이 전염병은 설취류의 벼룩을 통해 확산했다.

홍콩의 식품 및 환경 위생국에서는 정기적으로 도시 전역의 설치류 개체수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이 조사에는 지역에 쥐덫을 놓고 잡히는 쥐의 개체수의 비율을 기록하는데 10% 이상이 나타는 지역은 문제가 있는 것으로 간주된다. 2017년 홍콩 전체의 설치류 개체수 조사 결과, 평균 3.5%로 나타나 전년의 4%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가장 심각한 수준을 나타낸 지역은 몽콕(Mong Kok)과 홍콩 동부 지역이었으며, 지난 3년 동안 평균 6~7%를 보였다.

쥐들은 태생적으로 어두운 뒷골목과 거리 구석에 숨어있는 것을 선호하지만 집안의 음식물이 쥐들을 집 안으로 유인할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쥐를 막기 위해서는 당신의 집으로 침입할 수 있는 모든 통로를 막고 음식물 쓰레기를 정기적으로 버려야 한다. 음식물은 유리 혹은 철제 용기에 보관하고 집안을 항상 위생적으로 유지해야 한다. 집안에 정돈되어야만 설치류들이 숨을 수 있는 장소가 줄어들기 때문이다.

[바퀴벌레]
습도 높은 여름철은 바퀴벌레가 번성하기에 가장 좋은 시기입니다. 이 환영받지 못하는 손님은 마치 죽음을 알고도 적진에 돌진하는 용병처럼 거리나 당신의 집에 갑자기 나타난다.

바퀴벌레의 출현은 혐오감을 유발할 뿐만 아니라 심각한 위생적 위협이 된다. 바퀴벌레 표면에는 병원체를 지니고 있으며 접촉한 음식들을 오염시킨다. 바퀴벌레는 수많은 병원체를 지니고 있는 숨 쉬는 폭탄과 같다. 일반적으로 발진, 눈 염증, 재치기 등 알레르기를 유발한다.

바퀴벌레는 죽으면서 배아를 퍼트리기 때문에 바퀴벌레를 죽일 때는 유의해야 한다. 가장 좋은 방법은 살충제로 바퀴벌레를 죽이고 장갑을 껴서 처리하는 것이다.

그러나 무엇보다 가장 좋은 것은 예방이다. 항상 집안을 위생적으로 유지하고 음식물을 제대로 밀폐해서 보관해야 하며 쓰레기는 정기적으로 버려야 한다. 식후 남아있는 음식 부스러기가 없도록 바로바로 청소해야 한다. 바퀴벌레는 밤에 활동하기 좋아하기 때문에 자기 전에 쓰레기통을 비우는 것이 좋다.

[빈대]
2개월 전, 정부는 도시 주택 문제 조사를 위해 삼수이포(Sham Shui Po)의 아파트들을 방문했다. 이들은 한 주택에서만 200마리 이상의 빈대가 발견했다.

홍콩에서의 빈대 감염에 관한 공식적인 자료는 없지만, 빈대 감염률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예측된다. 빈대는 더 이상 저소득층이 직면하는 문제가 아니다. 중상위층 가정집에서도 나타나고 있는 문제다.

빈대 감염이 높아진 가설 중 하나가 바로 중국에서 수입되는 건설 자재, 물품 혹은 심지어 이주 근로자들의 물품을 통해 확산된 것으로 본다.

빈대가 한번 집안에 퍼지면 쉽게 박멸하기 어렵다. 빈대는 침대 프레임 혹은 벽면의 균열에서 서식한다. 빈대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정기적으로 청소를 하고 침구를 뜨거운 물에 빨고 스팀기로 빈대와 빈대 기생충이 서식하는 틈새에 사용해 살충해야 한다.

[모기]
윙윙 소리를 내는 모기는 아마 홍콩의 가장 성가신 해충 중 하나일 것이다. 모기는 말라리아, 뎅기열, 일본 뇌염, 지카 바이러스 등 질병을 일으킨다. 전 세계적으로 약 3,000종의 모기 중 홍콩에서 70종 이상의 모기가 발견되며 그 중 10종이 병원체를 옮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병원체를 옮기는 모기는 등면과 다리에 있는 흰색 띠로 구분할 수 있지만 이 또한 구분하기 쉽지 않는 경우가 많다.

홍콩 정부는 모기에 의한 질병 확산을 막기 위해 도시 전역 52곳을 지정해 모니터링하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모기 개체수가 심각 수준을 나타난 곳은 서구 지역의 항구, 차이완(Chai Wan), 야우마테이(Yau Ma Tei), 스톤커터 섬 (Stonecutters Island), 램플러 채널(Rambler Channel), 튠문(Tuen Mun) 등 지역인 것으로 나타났다.

여름철 야외 활동을 할 때 모기를 피하기 위해서는 항상 모기 퇴치제를 뿌려야 한다. 모기는 보통 어두운 색상을 끌리기 때문에 밝은 색상의 옷을 착용하는 것이 좋다. 집에서도 적어도 일주일에 한번 꽃병과 화분 그리고 수족관 물을 갈아줘야 한다. 물통을 항상 밀봉해야 하며 병이나 캔을 버릴 때는 밀폐해서 쓰레기통에 버려야 한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 광고
외국인도 건강보험 의무 가입…도덕적 해이 막는다 2018.06.12
건강보험 무임승차' 논란을 낳았던 외국인들이 국내에 6개월 이상 거주하면 건강보험에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한다. 건강보험료를 체납할 경우 체류기간을 제한하는 등 ...
재외국민, 최소 6개월 체류해야 건강보험 가입 가능 2018.06.12
보건복지부, 외국인 및 재외국민 건강보험제도 개선방안 확정 재외국민이 한국 건강보험에 가입하려면 앞으로는 최소 6개월 이상 국내에 체류해야 한다. 보건복지부(장관..
올 여름, 당신들을 위협한 4대 해충을 주의하라, 가장 좋은 예방은 쓰레기 정기적으로 버리고 집안을 위생적 유지 2018.06.12
홍콩 여름의 찌는 듯한 더위와 숨 막히는 습도만이 두려운 것이 아니다. 도시 정글 속의 해충들이 이들의 최적한 환경이 도래하면서 그 추악한 얼굴을 들어내기 때문이..
중국-홍콩, 인공지능 협력 선언, 알리바바·센스타임 참여...'홍콩 AI 연구실' 설립 2018.06.12
중국과 홍콩의 인공지능(AI) 협력이 시작된다. ​중국 대표 AI 기업인 센스타임과 알리바바가 홍콩사이언스파크(HKSP)와 공동으로 '홍콩 AI 연구실' 설립..
홍콩 SCMP, "올 가을 유엔총회서 김정은 연설할 수도" 2018.06.12
구테헤스 UN총장, 김 위원장 초청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이 성공하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올 가을 유엔총회에서 연설할 것이라는 예상이 나왔다. 특히 도널드 트..
핫이슈 !!!
부동산 투기를 위한 신규 아파트 공실에 대한 세금 부과 예정    2018.06.26   
홍콩살림 카카오톡 단톡방 가입 안내    2018.06.12   
생활패션 – 여름원피스    2018.06.05   
미사의 가벼운 여행일기, 세계여행 – 영국 런던    2018.06.05   
소소한 생활정보 - 초간단 오징어 버터볶음    2018.06.05   
홍콩한인요식업협의체, 홍콩현지인..
여름철 건강
건강한 여름, 신나는 여름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홍콩/중국 단신뉴스
세계의 음식 - 일본
미사의 소소한 여행일기 – 덴마..
패션을 완성하는 장신구 – 조선..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이동주 홍콩변호사(법정변호사)의..
Untitled Docu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