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기사 글자크기  | 
중국 -독감유행
위클리홍콩  2018/01/11, 20:04:47   
자료사진= 중국 북경구급센터(北京急救中心)의 구급차
중국 수도 베이징(北京)이 독감 유행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고 관영 영자지 글로벌 타임스(The Global Times) 등이 8일 보도했다. 

이번 '인플루엔자 B형' 독감 유행을 두고 2003년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감염 사태보다 더 심각한 게 아니냐는 우려도 제기됐다.

글로벌 타임스에 따르면 국가위생계획생육위원회는 중국 전역이 독감 유행 절정기에 접어들면서 긴급 환자 수가 3년 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고 밝혔다. 

정확한 수치는 공개되지 않았다. 특히 유치원생·초등학생 환자가 급증하고 있다며 부모들에게 예방 조치를 하라고 권고했다. 

베이징의 경우 지난달 18~24일 일주일 동안 전주보다 80% 늘어난 5298건의 독감 감염 사례가 보고됐다. 

지난달 말 베이징어린이병원(北京兒童醫院) 하루 외래 방문객이 1만 명을 넘는 날도 있었다고 한다. 

베이징 대형 병원에서는 진료 예약을 하려고 응급실 앞 복도에 돗자리나 이불을 깔아둔 채 며칠이나 노숙을 하며 줄을 선 보호자들을 쉽게 발견할 수 있다. 

글로벌타임스는 "중국 지방 소도시에 병원 등 의료시설이나 숙련된 의사가 부족하다 보니 베이징 등 대도시로 환자들이 몰려들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 일부 매체에서는 "이번 독감이 사스보다 더 심각한 상황"이라고 보도하기도 했다. 

하지만 중국 전염병 전문가들은 '이번 독감이 2003년 사스(SARS) 사태보다 심각하다'는 소문은 사실이 아니라고 했다. 베이징 중국인민해방군종합병원(人民解放軍醫院)의 호흡기 내과 류유닝 교수는 "이번 독감 바이러스의 사망률은 사스에 비할 것이 못 되고, 바이러스 유형도 전혀 다르다"고 했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제 2회 국제금융인의 밤 개최안내 2018.01.11
홍콩에 근무하는 한국 금융인들을 위한(글로벌 금융기관, 국제기구, 국내 금융기관 등)간의 네트워크 플랫폼 마련을 위한 국제금융인의 밤이 2018년 1월 16일(화..
재홍콩 대한검도회-한국국제학교에 발전기금 전달 2018.01.11
‘재(在)홍콩 대한검도회’(회장 국준호)는 2018년 1월8일 한국국제학교(KIS)를 방문하여 발전기금을 전달하였다. 재홍콩 대한검도회는 매년 초 발전기금을 전달..
중국 -독감유행 2018.01.11
3년새 최고… 어린이 환자 급증
중국, 12월말 외환보유액 1년 3개월만에 최고치-11월 연속 증가 2018.01.11
중국의 지난해 12월 외환보유액이 1년 3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8일 중국인민은행(中國人民銀行)은 지난해 12월말 중국 외환보유액은 전월 말보다는 206억..
홍콩女-중국男 결혼 성행 – 30년새 11배 증가 2018.01.11
홍콩 살인적 집값, 여초현상 극심  중국 남성, 촌스럽고 교육수준 낮다는 인식에서 벗어난 현상
핫이슈 !!!
"중국 일대일로 참여국 부채비율 높아…자금부족 우려“    2018.04.20   
홍콩정부, 공영주택 가격 책정 방식에 대한 재검토 계획. 저렴한 가격으로 공영주택 제공할 수 있도록    2018.04.20   
2018 원피스 트렌드    2018.04.20   
2018 남북 정상회담    2018.04.20   
한-러시아 경찰, 2018월드컵 안전·재외국민 보호 공조    2018.04.20   
"중국 일대일로 참여국 부채비율..
한-러시아 경찰, 2018월드컵..
2018 남북 정상회담
홍콩정부, 공영주택 가격 책정..
2018 원피스 트렌드
‘시진핑의 남순강화’, 하이난을..
재외동포재단, 中 조선족·CIS..
대입 부정입학 통로 악용된 재외..
재외국민과 외국들의 한국건강보험..
지난해 홍콩서 실종 中 금융계..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