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넷음악/MV  
재미넷 랭킹 베스트 조회수 베스트
인형같은 사막여우 3
훗후후.... 참 편~하게 앉은 냥이들
중국에서 황사 피하는 법ㅡ완전 정복 2
이말년 시리즈[1화:불타는 버스] 1
문자로 디자인한 얼굴들
  
법정 스님을 추모 하며 ...
2010-03-13, 18:56:28   딸기 아빠 추천수 : 802  |  조회수 : 10462
IP : 218.189.245.177
법정스님 글

» 법정 스님






나 자신의 인간 가치를 결정짓는 것은
내가 얼마나 높은 사회적 지위나 명예 또는
얼마나 많은 재산을 갖고 있는가가 아니라,
나 자신의 영혼과 얼마나 일치되어 있는가이다.

[홀로 사는 즐거움] 에서



삶은 소유물이 아니라
순간순간의 있음이다영원한 것이 어디 있는가.
모두가 한때일 뿐,
그러나 그 한때를 최선을 다해 최대한으로살 수 있어야 한다.
삶은 놀라운 신비요,아름다움이다

[버리고 떠나기] 에서



내 소망은 단순하게 사는 일이다.
그리고 평범하게 사는 일이다.
느낌과 의지대로 자연스럽게 살고 싶다.
그 누구도,내 삶을 대신해서 살아줄 수 없기 때문에
나는 나 답게 살고 싶다

[오두막 편지] 에서



빈마음, 그것을 무심이라고 한다.
빈마음이 곧 우리들의 본 마음이다.
무엇인가 채워져 있으면 본 마음이 아니다.
텅 비우고 있어야 거기 울림이 있다.
울림이 있어야 삶이 신선하고 활기 있는 것이다.

[물소리 바람소리] 에서



사람은 본질적으로 홀로일 수밖에 없는 존재다.
홀로 사는 사람들은
진흙에 더럽혀지지 않는연꽃처럼 살려고 한다.
홀로 있다는 것은 물들지 않고
순진무구하고자유롭고 전체적이고 부서지지 않음을 뜻한다.

[홀로 사는 즐거움] 에서



우리 곁에서 꽃이 피어난다는 것은
얼마나 놀라운 생명의 신비인가.
곱고 향기로운 우주가 문을 열고 있는 것이다.
잠잠하던 숲에서 새들이 맑은 목청으로 노래하는 것은
우리들 삶에 물기를 보태주는 가락이다.

[산방한담] 에서


행복은 결코 많고 큰 데만 있는 것이 아니다.
작은 것을 가지고도 고마워하고 만족할 줄 안다면그는 행복한 사람이다.
여백과 공간의 아름다움은 단순함과 간소함에 있다.

[홀로 사는 즐거움] 에서



가슴은 존재의 핵심이고 중심이다.가슴 없이는 아무것도 존재할 수 없다.
생명의 신비인 사람도,다정한 눈빛도,정겨운 음성도 가슴에서 싹이 튼다.
가슴은 이렇듯 생명의 중심이다.

[오두막 편지] 에서


나는 누구인가.스스로 물으라.
자신의 속얼굴이 드러나 보일 때까지묻고 묻고 물어야 한다.
건성으로 묻지말고 목소리 속의 목소리로귀 속의 귀에 대고 간절하게 물어야 한다.
해답은 그 물음 속에 있다.

[산에는 꽃이 피네] 에서



무소유란 아무것도 갖지 않는다는 것이 아니라
불필요한 것을 갖지 않는다는 뜻이다.
우리가 선택한 맑은 가난은 부보다 훨씬값지고 고귀한 것이다.

[산에는 꽃이피네] 에서



우리가 지금 이 순간 전 존재를 기울여
누군가를 사랑하고 있다면이 다음에는 더욱 많은 이웃들을 사랑할 수 있다.
다음 순간은 지금 이 순간에서 태어나기 때문이다.
지금이 바로 그때이지 시절이 달로 있는 것이 아니다.

[봄 여름 가을 겨울] 에서



버리고 비우는 일은 결코 소극적인 삶이 아니라
지혜로운 삶의 선택이다.버리고 비우지 않고는 새것이 들어설 수 없다.
공간이나 여백은 그저 비어있는 것이 아니라
그 공간과 여백이 본질과 실상을 떠받쳐주고 있다.

[버리고 떠나기] 에서





Nicola Di Bari - Il Cuore E' Uno Zingaro  
마음은 짚시

 게시물등록 : 니하오홍콩 
니하오홍콩
니하오홍콩 (홍콩)
» 법정 스님






나 자신의 인간 가치를 결정짓는 것은
내가 얼마나 높은 사회적 지위나 명예 또는
얼마나 많은 재산을 갖고 있는가가 아니라,
나 자신의 영혼과 얼마나 일치되어 있는가이다.

[홀로 사는 즐거움] 에서



삶은 소유물이 아니라
순간순간의 있음이다영원한 것이 어디 있는가.
모두가 한때일 뿐,
그러나 그 한때를 최선을 다해 최대한으로살 수 있어야 한다.
삶은 놀라운 신비요,아름다움이다

[버리고 떠나기] 에서



내 소망은 단순하게 사는 일이다.
그리고 평범하게 사는 일이다.
느낌과 의지대로 자연스럽게 살고 싶다.
그 누구도,내 삶을 대신해서 살아줄 수 없기 때문에
나는 나 답게 살고 싶다

[오두막 편지] 에서



빈마음, 그것을 무심이라고 한다.
빈마음이 곧 우리들의 본 마음이다.
무엇인가 채워져 있으면 본 마음이 아니다.
텅 비우고 있어야 거기 울림이 있다.
울림이 있어야 삶이 신선하고 활기 있는 것이다.

[물소리 바람소리] 에서



사람은 본질적으로 홀로일 수밖에 없는 존재다.
홀로 사는 사람들은
진흙에 더럽혀지지 않는연꽃처럼 살려고 한다.
홀로 있다는 것은 물들지 않고
순진무구하고자유롭고 전체적이고 부서지지 않음을 뜻한다.

[홀로 사는 즐거움] 에서



우리 곁에서 꽃이 피어난다는 것은
얼마나 놀라운 생명의 신비인가.
곱고 향기로운 우주가 문을 열고 있는 것이다.
잠잠하던 숲에서 새들이 맑은 목청으로 노래하는 것은
우리들 삶에 물기를 보태주는 가락이다.

[산방한담] 에서


행복은 결코 많고 큰 데만 있는 것이 아니다.
작은 것을 가지고도 고마워하고 만족할 줄 안다면그는 행복한 사람이다.
여백과 공간의 아름다움은 단순함과 간소함에 있다.

[홀로 사는 즐거움] 에서



가슴은 존재의 핵심이고 중심이다.가슴 없이는 아무것도 존재할 수 없다.
생명의 신비인 사람도,다정한 눈빛도,정겨운 음성도 가슴에서 싹이 튼다.
가슴은 이렇듯 생명의 중심이다.

[오두막 편지] 에서


나는 누구인가.스스로 물으라.
자신의 속얼굴이 드러나 보일 때까지묻고 묻고 물어야 한다.
건성으로 묻지말고 목소리 속의 목소리로귀 속의 귀에 대고 간절하게 물어야 한다.
해답은 그 물음 속에 있다.

[산에는 꽃이 피네] 에서



무소유란 아무것도 갖지 않는다는 것이 아니라
불필요한 것을 갖지 않는다는 뜻이다.
우리가 선택한 맑은 가난은 부보다 훨씬값지고 고귀한 것이다.

[산에는 꽃이피네] 에서



우리가 지금 이 순간 전 존재를 기울여
누군가를 사랑하고 있다면이 다음에는 더욱 많은 이웃들을 사랑할 수 있다.
다음 순간은 지금 이 순간에서 태어나기 때문이다.
지금이 바로 그때이지 시절이 달로 있는 것이 아니다.

[봄 여름 가을 겨울] 에서



버리고 비우는 일은 결코 소극적인 삶이 아니라
지혜로운 삶의 선택이다.버리고 비우지 않고는 새것이 들어설 수 없다.
공간이나 여백은 그저 비어있는 것이 아니라
그 공간과 여백이 본질과 실상을 떠받쳐주고 있다.

[버리고 떠나기] 에서





Nicola Di Bari - Il Cuore E' Uno Zingaro  
마음은 짚시

-->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1]
 감하람 2010/04/08, 18:24:35  
나도 스님 되기 삻어요???????
한말 없다,
IP : 221.XXX.62.185
이메일 비밀번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1438 추억의 팝 딸기아빠 2011.12.15 578 4336
1437 플라시도 도밍고 / 모린 멕거번 딸기아빠 2011.12.15 605 4344
1436 알리 노래 딸기아빠 2011.12.12 574 4178
1435 IL DIVO - The Christmas Collection 딸기아빠 2011.12.12 452 3399
1434 적우 노래 모음 딸기아빠 2011.12.04 533 3888
1433 조영남 노래 모음 딸기아빠 2011.12.04 363 3029
1432 Solitary Man / Neil Diamond 딸기아빠 2011.12.04 329 2103
1431 ♪ Phil Coulter / Any Dream Will Do 딸기아빠 2011.12.04 318 2119
1430 고 해 / 임재범 딸기아빠 2011.12.04 420 2217
1429 차 한잔이 있어 행복한 가요모음 딸기아빠 2011.12.02 328 2257
1428 러브 스토리 / 나나무스쿠리 딸기아빠 2011.12.02 337 1706
1427 수선화에게 - 안치환 딸기아빠 2011.12.01 321 1950
1426 축배의 노래 / 학예회 대박 ~ 딸기아빠 2011.11.30 372 2268
1425 Symphony of Light [1] 딸기아빠 2011.11.29 310 1909
1424 I Believe(Eric Levy) - 고성현 & 박칼린 딸기아빠 2011.11.30 307 2394
1423 팝 모음 딸기아빠 2011.11.24 317 2062
1422 듣기 좋은 클래식 딸기아빠 2011.11.24 339 2256
1421 그 겨울의 찻집 / 색소폰 딸기아빠 2011.11.23 315 1880
1420 히트곡들 28개 딸기아빠 2011.11.23 323 2075
1419 ABBA / The Winner Takes It All 딸기아빠 2011.11.23 371 1999
1418 사랑가 - 우리 창/노래 딸기아빠 2011.11.22 325 1562
1417 가을을 남기고 간 사람 / 첼로 연주 딸기아빠 2011.11.21 308 1696
1416 클래식 명곡 순례 딸기아빠 2011.11.21 324 1882
1415 Simon & Garfunkel / El Condor Pasa 딸기아빠 2011.11.20 358 2087
1414 강산애 와 이중섭 딸기아빠 2011.11.20 309 2008
1413 좋아 하는 발라드 20 곡 딸기아빠 2011.11.18 330 2508
1412 거리에서 - 성시경 딸기아빠 2011.11.18 265 1595
1411 짚시 소녀 딸기아빠 2011.11.17 254 1567
페이지 : 1 / 52       [1[2]  [3]  [4]  [5]  [6]  [7]  [8]  [9]  [10]     
전체 제목 글쓴이
Untitled Document